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연모 2
  • 연모 2
    <한희정> 저 | 북로그컴퍼니
  • 연모 1
  • 연모 1
    <한희정> 저 | 북로그컴퍼니
콘텐츠 상세보기
모두의 입양


모두의 입양

<이설아> 저 | 생각비행

출간일
2022-02-11
파일형태
ePub
용량
52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입양에 대한 편견과 환상을 지우는 여정

세 아이의 입양 엄마이자 입양 사후 서비스 기관인 ‘건강한입양가정지원센터’를 이끌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설아 센터장이 『모두의 입양』이란 책을 내놓았다. 이 책은 사람들이 알고 있던 입양에 대한 이미지가 아닌 저자의 경험과 입양 가정을 상담한 사례를 통해 현실 속에서 겪는 입양인, 입양 부모, 생부모의 삶을 입체적으로 보여 준다. 그동안 사람들은 연예인이나 공익광고, 텔레비전에 출연한 입양 가족이 하나같이 얘기하는 “입양, 세상을 바꿀 순 없지만 한 아이의 세상은 바꿀 수 있습니다.”라는 말에 감정을 이입하고 있었다. 하지만 이 말은 입양인이나 생부모는 빼놓고 입양 부모 중심의 숭고한 희생과 사랑만 부각한다. 이런 관점은 어둡고 슬픈 얼굴로 혼자 울고 있을 것 같은 아이를 돌봐주고, 가슴으로 안아 아이의 세상을 바꾸는 부모가 되고 싶다는 열망이 있는 사람들을 입양으로 이끌었다. 그런데 입양 부모가 된 후 가장 먼저 알게 되는 것은 입양이 완벽한 해결이 아니라 새로운 문제의 시작이라는 사실이다. 입양을 제대로 알지 못하거나 편견과 환상을 떨치지 못한 채 입양 부모가 된 이들은 현실의 문제에 부딪히며 자신의 선택을 후회하지만 돌아서기엔 이미 아이와 가족이 된 뒤다.

저자 역시 입양으로 세 아이를 키우면서 마음이 수십 번씩 바닥으로 곤두박질치는 일상과 죽을 만큼 힘든 과정을 거치며 부모와 자식, 진정한 가족의 의미를 깨달았다. 그는 이 책에서 그동안 미디어를 통해 소비되는 입양에 대한 편견과 환상을 깨뜨린다. 아울러 아이가 입양을 통해 가족의 일원이 되기까지의 과정과 입양 가정이 현실에서 겪는 갈등들, 그 속에서 소외된 생부모의 문제를 지적하며 건강한 입양을 위한 대안을 이야기한다. 입양은 불쌍한 아이를 구제하는 행위가 아니라 한 아이의 부모가 되는 일이며 평생 한 가족이 되는 여정이라고 강조한다.

저자소개

신생아 입양, 큰 아이 입양, 개방 입양이라는 창의적인 방식을 통해 세 아이와 가족이 되었다. 입양에서 배운 삶의 지혜와 숭실대학교에서 사회복지를 전공(박사과정 수료)하며 다진 전문성을 기반으로 입양의 여정을 지원하는 실천가로 살고 있다. 2015년 입양 사후 서비스 기관인 ‘건강한입양가정지원센터’를 설립해 대표로 활동하며 입양 부모 중심의 입양에서 〈입양부모학교〉, 〈입양말하기 워크숍〉, 〈우리 아이 속마음 함께 읽기〉 등 ‘아동이 경험하는 입양’으로 관점을 변화시키는 교육을 이어오고 있다. 2018년부터 만 1세 이상의 큰 아이를 입양하려는 예비 입양 부모를 위한 심화 교육 과정을 ‘아동권리보장원’과 함께 진행하고 있다. 2018년에 국내 최초로 〈입양 삼자 자조모임〉을 시작하여 입양의 세 주체인 성인 입양인과 생부모, 입양 부모의 목소리가 다양한 방식으로 세상에 흐르도록 했다. 2019년부터 〈국내입양가정 통합서비스〉를 통해 입양 이후 삶에서 겪는 여러 어려움과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지원에 나서고 있다. 저서로는 『가족의 탄생』과 『가족의 온도』가 있다.

목차

추천사
프롤로그

1장 남들과 다르지 않은 가족
두렵거나 불쌍하거나
감동하거나 숭고하거나
살아 있는 이야기가 필요하다
편견과 환상을 지우는 여정

2장 입양의 사생활, 하나
도전의 연속
최후의 안전기지가 되는 일
그들은 왜 입양을 했을까?
가족을 세우는 힘
염치도 보은도 필요치 않아
터지지 않은 지뢰 위에서
가족과 비밀, 나란히 놓을 수 없는 두 단어
상실을 애도할 때 얻는 유익
다르게 사랑합니다
더 쉬울 거라는 착각
사랑하기로 마음먹었을 때 잊지 말아야 할 것
동굴이 아니라 터널입니다
엄마가 버텨야 아이가 산다

3장 입양의 사생활, 둘
‘나’로 자랄 권리
생일, 그녀와 우리 모두의 시간
고통보다 강한 무엇
아이가 슬퍼할 때
낳아 준 엄마에게 나는 어떤 의미일까?
섬세하고 따뜻한 분리
고통스러운 분리, 불안한 연결
너무 늦지 않게 찾아보고 싶어요
무대 위 세 당사자
두 엄마, 입양인의 손을 잡다
우리의 삶은 연결돼 있습니다
너무 우울해하지 말고 새로운 인생 잘 살아라
아름다운 다섯 인생, 디어 마이 라이프
내 삶의 모든 조각과 만나고 싶어요
당신의 재회를 돕습니다

4장 모두의 입양
양육과 입양의 갈림길에서
원가족은 아동의 첫 번째 권리 180
입양 아동의 생애 상자 ‘소중한 너에게’
아동 중심 입양의 시작
보호종료 아동의 이모, 삼촌이 되어 주세요
지속 가능한 연결의 숲, 어떻게 만들까?
나는 여전히 파양에 반대한다
촘촘한 연결, 안과 밖 넘나들기
개인의 입양에서 모두의 입양으로

- 함께 읽어요!
- 건강한입양가정지원센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